33만 임업인 공익기능 증진 위한 직접지불제 도입

이재상 기자 | 기사입력 2022/09/28 [08:53]

33만 임업인 공익기능 증진 위한 직접지불제 도입

이재상 기자 | 입력 : 2022/09/28 [08:53]

외국에서 출생하거나 6세 미만에 외국으로 이주한 복수국적자의 경우 병역준비역에 편입된 후 3개월 이내에 대한민국 국적 이탈이 허용된다. 

 

또한 임산물생산업에 종사하는 33만 임업인 등에 대한 임산물생산업 직접지불제도와 육림업에 종사하는 임업인 등에 대한 육림업 직접지불제도 또한 도입된다.

 

법제처(처장 이완규)는 오는 10월에 이상과 같은 총 32개의 법령이 새로 시행된다고 밝혔다. 법제처가 밝힌 주요 시행법령의 내용과 시행일은 다음과 같다.

 

 사진제공 =법제처 

 

# 임업·산림 공익기능 증진을 위한 직접지불제도 운영에 관한 법률 개정. 10. 1. 시행 

 

임업·산림의 공익기능을 제고하고 임업인의 소득 안정을 도모하기 위하여 임업·산림 공익기능 증진 직접지불제도가 도입된다.

 

임업·산림 공익기능 증진 직접지불제도(공익직접지불제도)는 임산물생산업에 종사하는 임업인 등에 대한 직접지불제도(임산물생산업 직접지불제도)와 육림업에 종사하는 임업인 등에 대한 직접지불제도(육림업 직접지불제도)로 구성됐다.

 

공익직접지불제도의 적용대상은 ‘농어업경영체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의 농업경영체 등록을 하고 유효하게 효력을 유지하고 있는 임업인 등 및 산지를 대상으로 한다. 

 

# 국적법 개정. 10. 1. 시행 

 

주된 생활의 근거가 외국에 있는 복수국적자에게 적용되는 예외적인 국적 이탈의 허가 절차가 마련됐다. 

 

외국에서 출생하거나 6세 미만의 아동일 때 외국으로 이주한 사람으로서 주된 생활의 근거를 계속하여 외국에 둔 복수국적자의 경우에는 병역준비역에 편입된 때부터 3개월 이내에 국적 이탈을 신고하지 못한 정당한 사유가 있는 경우 법무부장관에게 대한민국 국적의 이탈 허가를 신청할 수 있도록 했다.

 

# 가축전염병 예방법 시행규칙 개정. 10. 1. 시행

 

돼지 사육업을 영위하는 가축의 소유자 등으로 하여금 방역복 착용 등을 위한 전실(前室), 외부 울타리 또는 담장, 내부 울타리, 방역실 및 물품반입시설 등을 설치하도록 하는 등 방역시설의 설치기준을 강화했다. 

 

# 소방기본법 개정. 10. 27. 시행

 

소방대상물의 소유자·관리자 또는 점유자는 소방대상물에 화재, 재난·재해, 그 밖의 위급한 상황이 발생한 경우에는 이를 소방본부, 소방서 또는 관계 행정기관에 지체 없이 알려야 하며, 정당한 사유 없이 이를 알리지 않은 자에게는 5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